셀렉트스타가 글로벌 브랜드인 ‘다투모(DATUMO)’로 인터스피치에 참여했다. [출처=셀렉트스타]

셀렉트스타(공동대표 김세엽, 신호욱)가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리고 있는 국제 인공지능 학술대회 '인터스피치 2022'(Interspeech 2022)의 스폰서로 참여했다고 22일 밝혔다.

셀렉트스타는 인공지능 학습 데이터 플랫폼이다. 셀렉트스타의 글로벌 브랜드인 ‘다투모(DATUMO)’로 이번 학술대회에 참여했다.

셀렉트스타는 TTS(Text To Speech)와 STT(Speech To Text)와 같은 음성언어처리 데이터셋을 여러 기업들과 함께 구축해오고 있다. 구축했던 데이터셋 중에는 NuerIPS, CVPR 등과 같이 국제 학술지에 등재된 것도 있다고 셀렉트스타 측은 설명했다.

황민영 셀렉트스타 영업마케팅 총괄이사는 “유수의 글로벌 기업들의 데이터에 대한 니즈를 파악하고, 글로벌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고자 이번 학술대회의 스폰서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셀렉트스타 부스는 송도 컨벤시아 2층 프리미어 볼룸 앞에 마련돼 있다.

인터스피치는 국제스피치통신협회(ISCA)가 주최하는 인공지능 음성처리 분야 세계 최대 규모의 학술대회다. 구글, 아마존, 메타, 카카오 등 유수의 기업들이 한데 모여 음성언어처리 기술 혁신을 공유한다. 

/ 포춘코리아 이준섭 기자 jslee@fortunekorea.co.kr

저작권자 © 포춘코리아(FORTUNE KOREA)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